당신이 감자를 먹어야 하는 이유 5

 

감자로 만든 음식이라 하면 감자전, 감자튀김 그리고 치즈나 마요네즈가 뿌려진 감자 샐러드를 떠올리게 된다. 왠지 감자는 탄수화물로 된 ‘열량 덩어리’같은 이미지가 파다하다.

사실 감자를 먹는 제대로 된 방법은 어릴 적 간식으로 먹던 것처럼 껍질째 쪄서 소금이나 설탕을 찍어 먹는 것이다. 감자의 껍질에 상상외의 중요한 영양소가 듬뿍 들어있기 때문이다.

껍질과 함께 먹으면 더욱 좋은 감자의 영양소 5가지를 아래와 같이 정리했다.

1.감자는 칼륨이 가득하다.

껍질째 구운 감자에는 놀랍게도 1,600mg의 칼륨이 들어있다. 이 수치는 하루 권장섭취량의 절반이며 칼륨이 풍부하기로 유명한 바나나 4개를 섭취한 것과 같다. 감자는 수분 공급 및 혈압을 내리는 데도 효과가 있다고 한다.

2. 감자에는 섬유질이 많다.

감자를 껍질째 삶거나 구워 먹으면 한 알에 7g의 섬유질을 섭취할 수 있다. 이는 일일 권장섭취량의 1/4에 해당하지만 껍질을 벗기고 먹으면 1g의 섬유질을 섭취하는 셈이다. 섬유질이 높은 감자를 먹으면 포만감도 금세 얻을 뿐 아니라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며 당뇨 예방에도 도움된다.

3. 감자는 비타민 C가 풍부하다.

비타민C 역시 감자의 껍질에 많이 들어있다. 감자 한 알에는 권장섭취량의 반인 29mg의 비타민 C가 들어있다. 즉, 비타민 C의 대표 과일인 오렌지의 1/3에 해당한다. 다들 알다시피 비타민 C 는 감기 예방 및 산화방지제 역할을 하는 중요한 영양소다.

4. 감자에는 망간이 많이 들어있다.

망간은 콜레스테롤 분해 및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작용을 하며 뼈를 만들고 혈당을 조절하는 중요한 영양소다. 큰 감자 한 알을 껍질째 먹으면 일일 권장섭취량의 1/3을 충족할 수 있다.

5. 감자에는 비타민 B6가 풍부하다.

영양사 샌드퀴스카는 ‘Everyday Health‘에서 비타민 B6라는 영양소를 ‘무대 뒤의 역할’로 비유했다. ‘Everyday Health’는 비타민 B6가 심혈관, 소화, 면역, 근육, 신경계에 중요한 영양소로서 뇌 호르몬을 생성한다고 보도한 바 있다. 껍질째 먹으면 일일 권장섭취량의 46%를 섭취하게 되니 이제부터 하루 감자 한 알로 건강한 식생활을 시작해보라!

Advertisements